법 개정에 따른 일본 입국 심사 수속 변경 안내

출입국 관리 및 난민 인정법의 일부를 개정하는 법률이 공포되어 테러 예방을 위한 규정이 정비되었습니다.
그 일환으로 입국 심사 시에 개인 식별 정보를 확인하는 테러 대책이 실시됨에 따라 개인 식별 정보 제공 의무가 있는 외국인 고객은 지문 및 얼굴 사진을 제공해야 합니다.

개시일

2007년 11월 20일부터

대상자

아래의 면제자를 제외하고 일본에 입국하는 외국인(재입국자 포함)이 대상입니다.

【면제자】
①특별 영주자
②16세 미만인 자
③'외교' 또는 '공용'의 재류 자격에 해당하는 활동을 하는 자
④나라의 행정 기관장이 초빙한 자
⑤③ 또는 ④에 준하여 법무성령에서 정하는 자

새로운 입국 심사 수속 절차

  1. 입국 심사관에게 여권, ED카드 등을 제출한다
  2. 입국 심사관으로부터 안내를 받은 후, 원칙적으로 양손의 검지를 지문 판독기 위에 두고 전자적으로 지문 정보를 판독한다
  3. 지문 판독기의 상부에 있는 카메라로 얼굴 사진을 촬영한다
  4. 입국 심사관으로부터 인터뷰를 받는다
  5. 입국 심사관으로부터 여권 등을 수령하면 심사 종료

주의사항

  • ・개인 식별 정보 제공 의무가 있는 외국인이 지문 또는 얼굴 사진 제공을 거부할 경우, 일본 입국이 허가되지 않으며 일본에서 퇴거 명령을 받습니다.
  • ・ED카드가 준비되지 않으면 입국 심사에 시간이 많이 걸리기 때문에 ED카드를 빠짐없이 기입해 주십시오.
  • ・자세한 내용은 법무성 홈페이지를 참조해 주십시오.